반응형

미국 무역대표부(USTR)가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 결선에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에 대한 지지를 공식 선언했습니다.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에 출마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유럽을 중심으로 막바지 지지 교섭 활동에 나서고 있다. 정부는 여러 국가에서 고른 지지를 받고 있는 것으로 분석 중에 있습니다.

미국 무역대표부가 유명희 후보를 지지한 이유는?

28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USTR는 이날 성명에서 “미국은 한국의 유명희 본부장이 WTO의 차기 사무총장에 선출되는 것을 지지한다”라고 밝혔습니다.

미국 무역대표부는

유 본부장을 “통상 분야의 진정한 전문가”라고 평가하면서 “25년간 통상 교섭과 정책 수립 분야에서 두드러진 경력을 쌓았으며, WTO를 효과적으로 이끌어가는 데 필요한 모든 역량을 갖췄다”고 언급했습니다.

“현재 WTO와 국제 통상은 매우 힘든 시기를 겪고 있다”며 “25년 동안 다자간 관세 협상이 없었으며, 분쟁 해결 체계가 통제 불능이고, 기본적인 투명성의 의무를 준수하는 회원국들이 너무 없다”고 하며 유명희 후보를 지지했느데요.

때문에  “WTO에는 중대한 개혁이 필요하며, 직접적인 현장 경험이 있는 인물이 이끌어가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첫 여성 WTO 사무총장 타이틀의 주인공

나이지리아 후보와 양자 대결로 압축된 WTO 사무총장 선출자리입니다.

유 본부장은 이달 초 응고지 오콘조이웨알라 나이지리아 후보와 함께 WTO 사무총장 선거 최종라운드에 진출, ‘첫 여성 WTO 사무총장’이라는 타이틀을 두고 경쟁을 펼치고 있습니다.

통상 외길을 걸어온 전문가인 유 본부장은 현재 현직 통상 고위관리라는 점을 내세워 자신이 WTO 사무총장 자리에 적임자임을 적극 어필했지만,

지난 19~27일 진행된 선호도 조사에서 결선 상대인 오콘조이웰라 후보에게 크게 밀려났습니다.

전체 163개 회원국(자체 투표권 없는 유럽연합 제외) 가운데 104개국이 오콘조이웨알라 후보를 지지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미국이 WTO 사무총장으로 유명희를 지지하는 진짜 이유

키스 록웰 WTO 대변인은 전체 회원국 대사급 회의가 끝난 후 기자들에게 “미국 대표단이 오콘조이웨알라 입후보를 지지할 수 없으며, 유 본부장 지지를 계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러한 미국의 태도에는 
나이지리아가 중국으로부터 고액의 경제적 지원을 받는 만큼 오콘조이웨알라 후보가 당선될 경우 의사결정 과정에서 중국의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우려가 깔린 것으로 풀이됩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는 중국이 WTO에서 개발도상국 지위를 활용해 여러 가지 혜택을 받았다며 노골적으로 불만을 표시하고, 상소 위원 임명을 의도적으로 막아 결국 기능을 중단시키는 사태도 일으켰었는데요.


호베르투 아제베두 WTO 사무총장이 중도 사임한다는 소식이 전해졌을 때도 트럼프 대통령은 “WTO는 끔찍하다. 우리는 매우 나쁜 대우를 받았다”며
 “WTO가 중국을 개발도상국으로 대우하고, 중국은 미국이 얻지 못하는 이익을 많이 누린다”고 불평했습니다.

유명희 WTO 사무총장 막판 뒤집기 가능성?

WTO 사무총장에 최종 선출되기 위해서는 모든 회원국의 의견이 일치되어야 합니다.

만약 유 본부장이 최종 당선되면 ‘첫 WTO 여성 사무총장’이자, ‘첫 한국인 WTO 수장’이라는 두 가지 타이틀을 모두 획득하게 됩니다.

한국은 이전에도 1995년 김철수 전 상공부 장관, 2013년 박태호 전 통상교섭본부장이 WTO 사무총장 자리에 도전장을 내밀었으나, 두 차례 모두 당선되지 못했는데요.

통상 외길을 걸어온 전문가인 유 본부장은 현재 현직 통상 고위관리라는 점을 내세워 자신이 WTO 사무총장 자리에 적임자임을 적극 어필하고 있습니다.

결선 상대인 오콘조이웰라 후보는 나이지리아에서 재무장관과 외무장관을 거쳤고, 세계은행에서도 장기간 근무해 인지도가 높은편입니다.

누가 최종 승리를 거머쥐게 될지는 내달 초 결정됩니다.

WTO는 19일부터 27일까지 164개 회원국을 상대로 유 본부장과 오콘조이웨알라 후보에 대한 최종 선호도를 조사하고 있는데요.

최종 라운드에서는 164개 회원국이 한 명의 후보에 대해서만 선호도를 나타냅니다.

선출 시한은 11월 7일로, 그 이전에 컨센서스(의견일치)를 도출해 결론을 내릴 방침입니다.

구체적인 일정은 데이비드 워커 WTO 일반이사회 의장이 회원국들과 협의를 거쳐 발표합니다.

WTO에 영향력이 큰 미국이 유 본부장에 대한 공식 지지 선언을 한 만큼 합의 도출 과정이 난항을 겪을 것으로 보여집니다.

다만 예상보다 두 후보 간의 표차가 큰 만큼 유 본부장이 회원국 협의에서 ‘막판 뒤집기’에 성공할 가능성 또한 그리 높지 않다는 평가가 중론입니다.

투자에도 참고하시길 바랍니다.

 

 

유명희 관련주식 3종목(시그네틱스, 어보브반도체, 하나마이크론 주가전망) WHO 결선 일본견제

유명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세계무역기구(WTO) 신임 사무총장 선거 결선에 진출했다는 소식이 전해지자 '유명희 관련주식'이 강세를 보이고 있습니다.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site1.jongyy.com

 

2020년 미국 대선일 트럼프 바이든 지지율, 바이든 당선 시나리오 몇가지 분석

미국 대선이 이제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습니다. 전 세계 증시를 선도하는 미국의 대통령을 뽑는 선거인만큼 그 결과가 글로벌 증시에 미치는 영향도 어마어마합니다. 때문에 미국 대선에 귀를

site1.jongyy.com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